교황청 베드로 사도회

쟌느 비가르

교황청 베드로 사도회 설립자

잔 비가흐


JEANNE BIGARD
MORTAGNE (FRANCE) 1859-1934

수확할 것은 많은데 일꾼은 적다.
그러니 수확할 밭의 주인님께 일꾼들을 보내 주십사고 청하여라.

마태 9,37-38

교황청 베드로 사도회는 선교 지역의 성직자와 수도자 양성에
정신적·물질적인 도움을 주는 기구입니다.

    교황청 베드로 사도회는 1889년 프랑스 캉에서 스테파니 비가흐 여사와 그의 딸 잔에 의해 설립되었습니다. 당시 두 여인은 가정의 비극으로 고통받고 있었습니다. 잔의 아버지는 자살했고 오빠는 사고로 재가 되어 돌아왔습니다. 두 사람은 엄청난 고통으로 은둔자처럼 지내다가, 점차 하느님과 이웃을 위한 일에 마음을 기울이며 평화를 찾았습니다. 우선 일본에서 활동하는 선교사들을 위한 제대 용품과 제의를 만드는 일에 관심을 가지기 시작했습니다. 그들을 지켜본 필리온 신부는 일본 교토에 교회를 짓는 일에 도움을 청했습니다. 그들은 토지 일부와 공장을 팔아 50,000프랑을 마련하였고 그 금액으로 교회 건축을 도왔습니다.

    1889년 나가사키의 프랑스 주교였던 쥘 알퐁스 쿠쟁 주교는 그들에게 사제 지망생인 일본 소년들을 후원해 줄 것을 부탁하였습니다. 이를 시작으로 전 세계 본토인 사제 양성을 돕는 베드로 사도회가 세워졌습니다. 잔과 스테파니 비가흐는 그들의 전 재산을 기구에 기증했습니다. 교황청 베드로 사도회는 1890년 레오 13세 교황의 인준을 받았고 1922년 5월 3일에 비오 11세 교황의 공표로 교황청 인류복음화성 산하 기구가 되었습니다.

    교황청 베드로 사도회 회원들의 기도와 희생, 후원으로 선교 지역의 성직자와 수도자들이 경제적 어려움을 딛고 성소를 꽃피울 수 있었습니다. 교황청 베드로 사도회는 성소 주일을 주관합니다.

교황청
베드로 사도회 활동

  • 청년들이 그들 나라에서 교육을 받으면서 사제, 수사, 수녀로서 자국에서 봉사하도록 돕습니다.

후원회원 활동

  • 선교 지역의 성직자와 수도자 양성을 위해 날마다 정해진 기도문을 바치며 후원금을 봉헌하고, 일상생활 안에서 희생을 봉헌합니다.

받은 은혜

  • 기도와 후원으로 성직자와 수도자들의 활동에 동참하며 인류 구원 사업의 한몫을 담당하게 됩니다.
  • 선교 지역 교회에서 드리는 미사와 기도의 은혜를 받습니다.
  • 격월 회지 『땅끝까지』를 통해 생생한 선교지 소식을 들을 수 있으며, 해마다 사순 시기 묵상집 『돌아섬』과 「세계 선교 기도 지향」 리플릿을 받습니다.

선교 지역 사제 양성을 돕는 교황청 베드로 사도회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회원 가입
아이콘 기도문

교황청 베드로 사도회의 수호자이신 아기 예수의 성녀 소화 데레사께 드리는 기도

아기 예수의 성녀 데레사,
당신은 전 세계 베드로 사도회의
수호자 되시는 영예를 받으셨나이다.
세상에 계실 때에 “모든 나라에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를 세우고
세상 끝까지 복음을 전하리라.” 하신
당신의 뜨거운 소망을 되새기며 간구하오니,
일찍이 약속하신 대로
모든 사제와 선교사들을 도와주시고
선교 지역의 성소를 더욱 증진시키시어
교회의 선교 사명을 완수하게 하소서.
베드로 사도회의 수호자이신
아기 예수의 성녀 데레사,
저희를 위하여 빌어 주소서. 아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