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황청 어린이전교회

포뱅 쟝송 주교

교황청 어린이전교회 설립자

포르뱅장송 주교


Mgr DE FORBIN-JANSON
PARIS (FRANCE) 1785-1844

어린이들이 나에게 오는 것을 막지 말고 그냥 놓아두어라.
사실 하느님의 나라는 이 어린이들과 같은 사람들의 것이다.

마르 10,14

교황청 어린이전교회는 예수님을 모르는 어린이들에게 예수님을 전하고
기도와 희생, 후원금으로 전 세계 가난한 어린이들을 도와주는 사랑의 기구입니다.

    교황청 어린이전교회는 1843년 프랑스 낭시의 포르뱅장송 주교가 만든 ‘성스러운 어린이’라는 모임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주교는 중국에 버려진 아기들을 구제하는 데 많은 관심을 쏟았고, 프랑스 리옹에서 폴린과 이에 대해 의논했습니다. 그 결과 전교회가 해외 선교를 도우려는 어른들로 조직되었듯이, 주교는 어린이들을 돕고자 하는 어린이들의 모임을 만들기로 결심했습니다.

    1843년 5월 19일, 장송 주교는 프랑스 전 지역에서 새 기구를 조직하고자 첫 모임을 주최했습니다. 주교는 회원들에게 단 두 가지를 요청했습니다. 선교를 위한 짧은 기도와 모금이었습니다. 이 모임은 벨기에, 아일랜드, 이탈리아까지 퍼졌고, 1922년 5월 3일에 비오 11세 교황의 공표로 교황청 인류복음화성(현 복음화부) 산하 기구가 되었습니다.

    교황청 어린이전교회 한국지부는 해방 전 프랑스 선교사들이 ‘성영회’라는 이름으로 조직했으나 사라졌고, 1987년 전교 주일에 다시 설립되었습니다.

교황청
어린이전교회 활동

  • ‘어린이를 돕는 어린이’라는 신조 아래, 가난한 선교 지역 교회의 학교 건축, 어린이들의 의료와 교육비 등을 포함하여 그들의 자립을 돕는 데 후원금을 전달합니다.
  • 고아원, 장애인들을 위한 집, 보호소 등 시설에 있는 어린이들과 길거리에서 사는 어린이들은, 예수님의 사랑을 나누고 싶어 하는 어린이들의 따뜻한 마음이 담긴 도움을 받습니다.

후원회원 활동

  • 어린이 선교사로서 예수님을 모르는 친구들에게 예수님의 사랑을 전합니다.
  • 가난한 어린이들을 위해 기도하고, 가진 것을 나누며, 사랑의 봉사를 실천합니다.
  • 기도 성모송과 함께 다음의 화살 기도를 바칩니다.
    "성모 마리아님, 전 세계의 가난한 어린이들과 특별히 예수님을 모르는 어린이들을 위하여 빌어주소서"
  • 나눔쓰고 싶은 것을 참는 작은 희생으로 후원금을 모아 봉헌합니다.
    후원금은 교황청을 통해 가난한 지역의 어린이들을 돕는 데 쓰입니다.

받은 은혜

  • 선교 지역의 어린이들과 선교사들, 그리고 전 세계 후원회원들이 바치는 수많은 미사와 기도의 은혜를 받습니다.
  • 교황청 어린이전교회에서 발간하는 격월 회지 『교황청 꿈나무』를 받습니다.

'어린이를 돕는 어린이 선교사’가 될 수 있는 교황청 어린이전교회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개인 회원 가입 · 정기 후원 단체 회원 가입
아이콘 기도문

하느님 아버지,
아버지께서는 저희에게
성자 예수 그리스도를 보내 주셨습니다.
성자 예수님은 저희처럼 어린이로서
아버지께서 바라시는 대로 사셨고
아버지를 사랑하기 때문에, 저희를 사랑하기 때문에
아버지의 뜻을 잘 따르셨습니다.
저희 역시 하느님을 사랑하는 일과,
서로를 사랑하는 일과, 모든 이를 사랑하는 일에
날마다 충실하도록 도와주세요.
아버지께서 저희에게 주신 모든 것을 돌보는 법과,
그 모든 것을 나눠 쓰는 법을 가르쳐 주시고,
저희에게 기도하는 법과 아버지께서 바라시는 대로
사는 법을 가르쳐 주세요.
오늘도 내일도 항상 저희와 함께 계시기를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성모 마리아님, 전 세계의 가난한 어린이들과 특별히 예수님을 모르는 어린이들을 위하여 빌어 주소서. 아멘.